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단양군여성단체協, 취약계층에 삼계탕 ‘전달’

기사승인 2020.07.16  11:05:42

공유
default_news_ad1
   
▲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가 삼계탕과 함께 보낼 오이 무침을 다듬고 있다

[단양=충청일보 목성균기자] 충북 단양군여성단체협의회는 16일 초복을 맞아 지역 취약계층과 독거노인 190가구에 사랑의 삼계탕을 전달했다.

협의회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외출과 외식을 꺼리고 밖에서 식사하는 기회가 쉽지 않은 어려운 이웃의 여름 건강을 위해 정성껏 삼계탕을 준비했다.

정옥림 회장은 “정성껏 준비한 삼계탕으로 어르신들이 무더운 여름 더위를 잘 이겨내길 바란다”며 “협의회는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돕는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군 여성단체협의회는 올해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하면서 사랑의 반찬봉사를 가공식품으로 대체해 지원하고 있다.

목성균 기자 sobak21@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