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한국동서발전, 당진화력 유휴부지 활용 1MW급 태양광설비 준공

기사승인 2020.05.29  17:59:34

공유
default_news_ad1

- 국산기자재로 중소기업이 직접 시공해 동반성장 도모

[당진=충청일보 최근석 기자] 한국동서발전(주)는 29일 당진화력본부 내 주차장 4곳과 건물  옥상 1곳 등 총 6개소에 900kW급 태양광 발전설비를 성공적으로 준공했다고 밝혔다.

이번 준공으로 당진화력본부는 건물 지붕, 회매립장, 취수로 수상 등 유휴공간에 총 12.8MW 태양광 준공설비와 25MW 준공예정('20.7) 설비를 보유하게 됐다.

특히 이번설비는 재생에너지 아이디어 사내공모에서 채택된 "동반상생형 햇빛가림 주차장 태양광설비"로서, 주차된 차량이 햇빛과 비를 충분히   피할 수 있도록 설계해 직원 만족도를 높이는 한편, 제한경쟁입찰로 중소기업이 국산기자재를 사용 및 직접 시공토록 해 중소기업 매출 증대에  기여하는 동반성장을 도모했다. 

동서발전 관계자는 "본부 유휴부지는 계통접속이 용이함은 물론 환경 훼손이 없는 최적의 태양광 발전소 부지"라며 "창의적인 아이디어로 유휴부지를 지속발굴하고 국내 중소기업제품이 확대 설치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올해 7월 당진화력본부 내 1회매립장 총 33만㎡ 부지에 25㎿급 대규모 육상태양광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당진화력본부를 석탄화력과 재생에너지가 융합된 친환경발전단지로 변모시킬 계획이다.
 

최근석 기자 cks5164@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