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해찬 “단독 과반 기반 닦였다”…총선 승리 예상

기사승인 2020.04.08  20:18:50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일보 특별취재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4·15 총선을 일주일 앞둔 8일 "민주당이 단독으로 과반수를 해 개혁과제를 완수할 좋은 기반이 닦이고 있다"며 총선 승리에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 대표는 이날 광주시당에서 열린 더불어시민당과 합동 선거대책위원회의에서 "21대 국회에서 국민이 요구하는 개혁과제를 조금 더 원활하게 달성하는 게 가능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민주당은 지역구에서 130석 이상을 얻고 비례대표용 자매정당인 더불어시민당 비례대표 후보들이 대거 당선될 경우 150석 이상의 과반의석 달성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 대표는 "문재인 정부는 두 날개로 난다. 지역구에서는 민주당, 비례는 더불어시민당"이라며 "두 날개로 문재인 정부가 날아서 개혁과제를 완수하고 정권을 재창출하는 기반을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민주당이 원내 1당이 되지 못하면 미래통합당에 국회의장도 뺏기고 고위공직자수사처와 검찰 개혁도 물거품이 된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 대표는 친여(親與) 성향의 비례대표 전용 정당 열린민주당에 대해서는 “시민당이 민주당과 통합한 연합정당이다. 이름만 비슷한 다른 당과는 통합이 안 된다”고 견제구를 날리기도 했다. 

그러면서 “민주당을 탈당한 후보들의 복당은 없다”고 복당불허 방침을 밝혔다.
 

특별취재팀 mooney7777@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1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