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음성군 학교급식센터, 농산물 업체 참여 확대

기사승인 2020.02.17  13:50:11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역 농산물 공급확대와 학교급식 내실화 기대

[음성=충청일보 김록현 기자] 충북 음성군 학교급식센터는 급식에 안전한 농산물을 공급하고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지역 농산물 공공급식 사업을 확대했다.

도내에서 처음으로 학교급식센터를 지난 2017년 3월 개장한 군은 51개 유·초·중학교 7154명의 학생들에게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다. 또 4개 고등학교에 대한 무상급식은 2019년부터 도내 시행돼 급식비를 지원하고 있다.

올해 학교급식센터 식재료 공급업체는 농산물 2개 업체, 공산품 5개 업체, 축산물 5개 업체가 참여한다.

개장 당시부터 농산물 공급업체의 경우 지역농민이 주축이 된 한 로컬푸드협동조합에서 독점적으로 3년간 지역농민들이 참여해 로컬농산물을 생산, 공급했다.

이들 로컬푸드 농산물은 전체 농산물 중에서 25%여에 그치고 있고 나머지 대부분의 농산물은 타 지역에서 구매해 납품하고 있어 로컬푸드 생산공급이라는 취지에 무색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단독으로 공급하다보니 농산물 가격경쟁과 생산자단체로써의 생산품목 한계성이 드러나 일부 학교 급식 관계자들과 농민들은 지역 내 생산되는 우수농산물과 친환경농산물을 확대 공급을 요구해 왔다.

군은 올해부터 2개 업체가 농산물을 공급해 어려움이 다소 해소될 전망으로 지역 내 로컬푸드 생산 품목수와 물량이 늘어나 학교급식 전반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관내·외 농산물은 무한경쟁으로 두업체가 모든 품목과 단가를 선정해 제출하면 낮은 가격의 품목을 선택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에 일선 학교급식을 담당하는 영양교사들은 다양한 품목과 신선하고 저렴한 농산물이 학교에 공급될 수 있다는 점에 대해 환영하는 분위기이다.

한 영양사는 "신선하고 저렴한 식재료로 학부모, 학생이 모두 만족하는 건강하고 안전한 급식을 제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군에서도 각 업체의 지역 내 생산 로컬푸드 품목이 겹쳐 상호 경쟁체계가 되지 않도록 업체간 협의체를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라며 "농축수산물 안전성 검사를 실시해 사전 잔류농약 검사를 통과한 안전한 식재료만 학교에 공급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은 농축산물의 사전안전성 검사를 강화해 안전한 식재료 공급하고 있다. 

김록현 기자 ysk1517@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