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일본 백색국가 제외 전략물자 중 중요한 건 몇개 안 돼"

기사승인 2019.08.12  19:05:30

공유
default_news_ad1

-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 차장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12일 "일본의 백색 국가(수출 심사 우대국) 제외 조처에 해당하는 1194개 전략물자 중에서 우리한테 진짜 영향을 미치는 것은 한 줌이 안 된다"고 밝혔다.

김 차장은 이어 "우리가 세계 시장 점유율 72.4%인 D램 공급이 2달 정지되면 전 세계 2억 3000만 대의 스마트폰을 만드는 데 차질이 생긴다"며 "그래서 우리도 그런 카드나 옵션(선택)이 있다"고 반격 카드를 갖고 있음을 암시했다.

김 차장은 이날 교통방송(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나와 "문재인 대통령이 일본을 이길 수 있다고 언급한 이유가 몇 가지 있다"며 "우리가 검토를 해보니 일본의 전략물자가 1194개 되는데 진짜 영향을 미치는 게 몇 개인가 봤더니 손 한 줌 된다"고 말했다. 

그는 "구체적인 숫자는 말씀 안 드리겠지만 생각보다 많지 않다"며 "일본 역시 우리한테 의존하는 부분이 많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이번 일을 계기로 안보 분야의 의존도도 낮춰야 한다고 했다. 

그는 "우리는 정찰용 인공위성이 하나도 없다. 중국은 30개가 넘고 일본은 8개가 있는데 자동차 번호판을 읽을 수 있는 판독 기능이 있다"며 "안보 분야에서도 외부 세력 의존도가 너무 높으면 부품 소재처럼 똑같은 문제가 안 생긴다는 법이 없지 않다"고 설명했다.

이득수 기자 leeds2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