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웰메이드 '슬플때 사랑한다' 지현우X박하나X류수영 우아하고 처연했다

기사승인 2019.02.23  21:54:59

공유
default_news_ad1
   
 

 

MBC '슬플 때 사랑한다'가 웰메이드 토요극 부활을 알렸다. 우아했고 처절했으며 격렬했다. 

 

23일 오후 첫방송한 MBC '슬플 때 사랑한다'에서는 윤마리(박하나 분)과 강인욱(류수영 분)의 부부생활, 재건전문의 서정원(지현우 분)과 누워있는 아내 하경(박한별 분)의 모습이 그려지며 흥미를 지아냈다. 

 

윤마리는 큰 저택에 남편의 사랑을 듬뿍 받으며 살고 있는 것 같지만 어딘가 슬퍼보이는 얼굴을 하고 있다. 윤마리는 남편 강인욱 몰래 서정원을 찾아갔고, 자신의 얼굴을 바꿔달라고 부탁했다.

 

서정원은 성형보다는 마음에 병이 있다고 생각해 정신과를 소개시켜주겠다고 거절했다. 윤마리는 "얼굴이 내 인생을 망쳤다. 인생을 다시 살게 해준다고 해, 내 편이 되어줄 지 알았다"면서 뒷걸음질 쳤다. 

 

서정원은 "마음이 바뀐다면 돌아오라"고 윤마리에게 마음을 썼다. 

 

윤마리는 남편 강인욱으로부터 일거수일투족 감시당하고 있었다. 또 윤마리는 남편 강인욱을 피해 도망가려고 시도한 적 도 있었다. 보내달라고 애원했지만 강인욱은 마리에게 집착할 뿐이었다. 

 

강인욱의 집안 모습도 그려졌다. 강인욱의 부친은 말보다 행동이 먼저 나가는 강경한 가장이었다. 강인욱 아버지는 마리에게 왜 아이가 없냐고 다그쳤고, 임신에 좋다는 약까지 보냈다. 

 

하지만 윤마리는 한약을 다 버리고 있었다. 윤마리는 아이 생각이 없다면서 "아이 가지면 날 또 가둘거지 않냐"면서 "숨쉬고 싶다"고 애원했다. 윤마리는 남편의 사랑이 숨막히고 '윤마리'란 자아가 없어지는 것에 고통스러워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나는 당신의 어머니가 아니다"라고 다시 한 번 각인시켰다. 강인욱이 왜 윤마리에게 집착하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었다. 강인욱의 모친과 윤마리의 얼굴이 많이 닮아있던 것. 결국 강인욱은 자신의 사랑을 부정하는 윤마리를 다시 한 번 옳아맸다.  

 

MBC 새 토요드라마 '슬플때 사랑한다'는 첫방송부터 탄탄한 스토리와 숨죽이게 만드는 연출, 배우들의 호연까지 삼박자가 고루 맞아떨어졌다. 

지현우, 박하나, 류수영은 눈빛 하나, 대사 하나로 캐릭터의 서사를 담아내며 시청자들에게 제대로 인사를 전했다. 운명처럼 묶인 서정원, 윤마리, 강인욱의 소용돌이가 첫방송부터 흥미를 자극했다. 

한편 MBC 새 토요드라마 ‘슬플 때 사랑한다’(극본 송정림,연출 최이섭)는 사랑은 흔하나 진짜 사랑은 힘든 시대에 진정한 사랑을 찾아가는 남녀의 격정 멜로 드라마다.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방송.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