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기묘한 가족', 충무로 블루칩 정가람X이수경의 만남 '달콤살벌 로맨스 선사'

기사승인 2019.02.07  12:11:23

공유
default_news_ad1
   
 

<온라인충청일보> 

영화 '기묘한 가족'의 정가람과 이수경이 펼칠 이색 로맨스가 스틸컷만으로도 높은 케미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기묘한 가족'은 조용한 마을을 뒤흔든 멍 때리는 좀비와 골 때리는 가족의 상상초월 패밀리 비즈니스를 그린 코믹 좀비 블록버스터로 극중 이수경과 정가람이 코믹하면서도 설레는 로맨스로 반전 웃음을 전할 예정.

매 작품 다채로운 변신을 하며 신인답지 않은 존재감을 발산했던 배우 이수경. 떠오르는 충무로의 샛별로 세간의 관심을 받고 있는 그녀는 '기묘한 가족'에서 주유소집 삼 남매 중 사랑둥이 막내딸 해걸 역을 맡았다. 이수경은 “시나리오를 읽고 ‘내가 기다리던 영화였구나’라고 생각했다. 내가 맡은 캐릭터 역시 여느 시골 소녀의 전형적인 모습과 굉장히 달라서 색다를 것”이라고 말해 기대감을 높인다. 이수경은 ‘쫑비’에게 없던 인간미까지 끌어낼 정도로 톡톡 튀는 매력을 발산, 코미디 장르에 핑크빛 로맨스 분위기를 끼얹으며 신선한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4등', '독전' 등 전작에서 묵직한 연기를 펼치며 대중에게 눈도장을 찍었던 배우 정가람이 이번엔 '기묘한 가족'의 ‘쫑비’ 역을 맡아 연기변신에 성공했다. 쫑비는 좀비 자체를 모르는 시골 마을에 떨어져 체면을 구기고 마는 코믹 캐릭터. 정가람은 “배우로서 다양한 캐릭터를 모두 소화하고 싶은 욕심이 있던 와중에, 이런 역할이 들어왔다. 대본을 읽으면서도, 연기를 하면서도 너무 재미있었고 즐거웠다”고 밝혀 역할에 대한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기묘한 가족'은 오는 13일 개봉한다.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