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주시, 구제역 차단 방역 총력

기사승인 2019.01.30  16:23:30

공유
default_news_ad1

- 거점 소독소 3곳 24시간 운영

   
▲ 충주시의 한 직원이 축산농가를 찾아가 구제역 등 가축전염병에 대한 예활활동을 펼치고 있다.

[충주=충청일보 이현기자] 충북 충주시가 안성에서 구제역이 발생됨에 따라 민족 대이동이 시작되는 설 명절을 앞두고 강도 높은 차단방역 조치에 나섰다.

시는 가축방역상황실을 운영하면서 축산농가 예찰활동은 물론 축산농가가 모임과 회의 등을 자제토록 지도를 강화하고 있다.

또 동량ㆍ신니ㆍ앙성면 등지의 거점소독시설 3곳을 24시간 운영한다.

특히 충주축협 공동방제단 방역차량 5대를 투입해 방역이 취약한 축산농가와 철새 출현지역에서 순회소독에 착수했고, 소독약품 3408ℓ와 생석회를 공급했다.

이와 함께 차단방역 현수막을 주요 도로변과 읍ㆍ면ㆍ동 지역 15곳에 부착해 방역 홍보에 나서고 있다.

시 관계자는 “구제역과 AI 발생 위험기간이 종료될 때까지 차단방역에 행정력을 집중할 것”이라며 “축산농가 스스로 구제역 예방에 철저한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이현 기자 sonarma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