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가부도의 날', 노련한 배우들에 관객 '찬사'..."울컥했다"

기사승인 2018.12.05  16:13:06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온라인충청일보> 영화 '국가부도의 날'이 노련한 배우들의 열연에 힘입어 관객들의 찬사를 바도 있다.

 

'국가부도의 날'은 국가부도까지 남은 시간 일주일, 위기를 막으려는 사람과 위기에 베팅하는 사람 그리고 회사와 가족을 지키려는 평범한 사람까지, 1997년 IMF 위기 속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

 

본 작품은 1997년 국가부도 위기 속에서 서로 다른 선택을 했던 다채로운 캐릭터들을 탄생시킨 배우들의 열연으로 강력한 시너지를 창출하며 영화를 찾은 관객들에게 잊을 수 없는 시간을 선사하고 있다.

 

국가부도 위기를 가장 먼저 예견하고 대책을 강구하는 한국은행 통화정책팀장 한시현 역을 맡은 김혜수는  단호한 카리스마와 연기로 극을 이끌고, 경제 위기에 베팅하는 윤정학 역의 유아인은 입체적인 인물을 특유의 에너지로 표현해내며 극에 재미를 배가시킨다.

 

경제 위기 속에 놓여진 범한 가장 갑수 역으로 분한 허준호는 가족과 회사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대한민국 가장이자 소시민의 삶을 현실적으로 그려내며 짙은 공감을 이끈다. 또한, 위기를 이용해 새로운 판을 짜려는 재정국 차관 역의 조우진은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 들며 관객들의 몰입을 높이고 있다.

 

영화를 본 관객들은 “김혜수, 유아인, 조우진, 허준호 등 노련한 배우들의 연기가 빛나는 작품”(네이버_altv****),“배우들 연기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네이버_love****), “IMF 협상 테이블에서 스피칭하는 영어 연기는 김혜수란 배우가 가진 내공이 얼마나 탁월한지 입증한다. 조우진의 연기는 얄밉도록 완벽하다”(네이버_ur****), “허준호 배우의 진정성 있는 연기에 울컥했다”(네이버_shk1****), “김혜수 배우, 유아인 배우, 허준호 배우의 열연 덕분에 영화에 더 힘이 실리고 리얼리티가 높았다”(네이버_be_k****) 등의 반응을 보이며 아낌없는 찬사를 이어가고 있다.

 

한편, 배우들의 열연과 함께 과거를 복기하며 깊은 의미를 전하는 영화 '국가부도의 날'은 극장서 절찬 상영 중이다.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