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하나뿐인 내편' 최수종-진경, 철벽남과 직진녀의 만남은?..'설렘 UP'

기사승인 2018.12.05  11:18:38

공유
default_news_ad1
   
 

[온라인충청일보] ‘하나뿐인 내편’ 속 최수종-진경 커플의 중년로맨스가 시청자들의 시선을 모은다.

지난 1,2일 방송된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 속 강수일(최수종 분)과 나홍주(진경 분)가 그려나가는 ‘설렘 가득’ 러브스토리가 눈길을 끌고 있는 것.

우연히 자신을 위험에서 구해준 수일에게서 먼저 세상을 떠난 전남편 프레디의 향수를 느낀 홍주는 우연인지 필연인지 자신이 위기에 처했을 때마다 슈퍼맨처럼 등장하는 수일의 존재에 강한 호기심을 느꼈다.

이는 곧 깊은 관심으로 이어지며 그녀만의 직진로맨스를 펼쳐나가지만 친딸 김도란(유이 분)을 둘러싼 복잡한 처지에 얽혀있는 수일은 홍주의 이러한 행동이 당황스럽기만 했다.

또한, 수일은 홍주의 언니 나홍실(이혜숙 분)로가 그녀가 백만장자 미망인이라는 사실을 알고 의도적으로 접근했다는 오해까지 받게 된 터라 더욱 거리를 두려했던 상황.

홍주 역시, 자꾸만 자신을 밀어내는 수일을 포기하고 미국으로 떠나려했지만 그를 향해 끌리는 마음을 거부할 수 없었다.

이참에 사귀어보자는 홍주의 기습고백을 들은 수일은 “저는 홍주씨 상대로는 가당치도 않다. 저에 대한 마음은 접으시고 좋은 분 만나셨으면 좋겠다” 고 잘라냈다.

‘철벽남’ 강수일과 ‘직진녀’ 나홍주가 그려나가는 가슴 뛰는 중년로맨스는 청춘들의 파릇파릇한 연애담 못지않은 설렘을 자아내며 기대감을 이어나가고 있다.

한편, '하나뿐인 내편'은 매주 토, 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다.

[온라인충청일보] news1948@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