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강성훈, 이번엔 팬들에게 사기‧횡령 혐의 피소

기사승인 2018.11.13  16:35:09

공유
default_news_ad1
   
▲ 연합뉴스

젝스키스 멤버 강성훈이 팬들로부터 사기·횡령 혐의로 피소됐다.

13일 복수의 매체에 따르면 지난 12일 젝스키스팬 70여명은 서울중앙검찰청에 강성훈과 팬클럽 후니월드의 운영진을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고소장에 따르면 강성훈과 후니월드는 지난해 4월 서울 청담동 소재의 한 영화관에서 개최한 젝스키스 데뷔 20주년 기념 영상회 기부금 및 수익금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앞서 강성훈과 후니월드는 팬들의 횡령 의혹이 제기되자 영상회 7개월 만에 정산내역을 공개했으나, 정확한 사용내역이 기재되지 않아 의혹을 더 키웠다.

이와 더불어 강성훈은 후니월드 운영자와의 열애설, 대만 팬미팅 취소, 전 매니저 자택 무단 침입 등 각종 구설수에 휩싸이면서 논란의 중심에 섰다.

한편 강성훈의 법률대리인 측은 “강성훈의 팬클럽 후니월드 측은 젝스키스 20주년 기념 영상회와 관련하여 이미 보도된 바가 사실과 명백히 다름을 알려왔다. 추후 수사를 통해 진실된 결과를 보여드릴 것을 약속 드린다”며 “허위 사실의 보도 및 유포로 인해 발생하는 문제에는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