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KTX세종역 밀어 붙이면 응징" 충북비대위, 이해찬 대표에 경고

기사승인 2018.10.07  19:02:51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최근 활동을 재개한 'KTX세종역 신설 백지화를 위한 충북범도민비상대책위원회(이하 충북비대위)'가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의 8일 충북 방문을 앞두고 "이 대표가 KTX세종역 신설을 밀어 붙이면 응징하겠다"고 경고했다. 충북비대위는 7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충북방문에 대한 입장'을 발표하고 "이해찬 대표가 KTX세종역 신설을 무모하게 힘으로 밀어 붙인다면 부득이 강력한 대응과 응징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KTX세종역 설치여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후보시절 '충청권 시도 간의 합의에 따르겠다'고 공약해 이미 일단락 됐음에도 최근 이 대표와 이춘희 세종시장이 재추진을 고집, 또다시 논란과 갈등을 초래하고 있어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김홍민 기자 hmkim2075@daum.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