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양승조 “동지들의 결단 환영, 반드시 승리하겠다”

기사승인 2018.02.28  14:01:22

공유
default_news_ad1

- 문재인 캠프 주요인사 양승조 후보 지지 선언 및 경선 캠프 전격 합류

   
   

[천안=충청일보 김병한기자] 충남도지사 출마를 선언한 양승조 국회의원(국회보건복지위원장, 민주당, 천안병)이 비상의 날개를 달았다.

28일 10시 충남도청 브리핑 룸에서 열린 6차 공약발표 기자회견 장에서 지난 2012년과 2017년 ‘충남지역 문재인후보 캠프’를 이끌었던 주요 인사들이 양승조후보 지지 선언과 경선캠프 합류를 전격 선언하였기 때문이다.

양승조후보 경선 캠프의 선대위본부장을 맡은 윤황교수 (19대 대통령경선 문재인후보 충남선거대책본부 공동선대본부장, 선문대 동북아학과 교수)는 입장문을 통해 ▲ 지난 대통령 경선 과정에서 유일하다시피 충남에서 문재인후보 경선과 본선 승리를 위해 고군분투한 역사를 함께한 인물 ▲ 문재인대통령이 당 대표시절에 당 사무총장을 맡아 쌍두마차로 당을 이끌었던 경험과 신뢰에 근거하여 현재 문재인 정부의 가치이념과 정책방향을 충남도정에 실현해 궁극에 문재인정부의 성공을 함께 이룰 적임자 ▲ 4선 국회의원, 당대표 비서실장, 당 최고의원, 당 사무총장, 국회보건복지위원장 활동을 통해 축적한 정치 역량, 충남에서 ‘민주당 당적’을 갖고 연속 4선에 당선된 최초의 정치인으로 꿋꿋하게 민주당을 지켜온 민주당의 정통성, 2010년 충남도당위원장으로서 도지사를 배출과 1명 뿐이던 기초단체장을 3명으로, 2명의 도의원을 13명으로, 12명의 시·군의원을 41명으로 증가시킨 기여도 ▲ 그리고 “ 더 행복한 충남”에 담긴 미래지향적인 공약제시에 동의한다고 밝혔다.

또한 ▲ 양승조의원은 지난 이명박 시절엔 세종시원안사수를 위한 22일간의 단식, 박근혜정부 시절엔 신공안정국에 끝까지 맞선 기개있는 정치인이자 인간 양승조로서는 “따뜻한 마음, 올곧은 행동, 바른 생활”에 기초한 ‘화목한 가족생활’을 충실하게 유지해와 도백으로서의 자질을 충분히 갖춘 후보임을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윤 황 양승조 선대본부장은 “경선과 본선에서 양승조 후보가 반드시 승리해, 충남도정이 여러분의 뜻에 결코 어긋나지 않도록 저희들은 머리, 손발, 몸이 되어 늘 도민과 함께 움직이겠다”며 “당원과 도민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협력을 간곡히 요청드린다”고 호소했다.

이에 양승조의원은 “동지들의 위대한 결단에 감사드리며, 반드시 승리해 성공한 문재인 정부와 더 행복한 충남을 위해 제 모든 것을 쏟겠다”고 화답했다.

김병한 기자 noon38@paran.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