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평창올림픽 무대에 울려 퍼진 '난계국악'

기사승인 2018.02.13  16:17:35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리아하우서 1시간 공연

   
▲ 코리아하우스서 공연하는 난계국악단.

[영동=충청일보 김국기기자] 충북 영동군립 난계국악단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경기장을 찾아 국악의 멋을 뽐냈다. 

이 국악단은 지난 12일 강릉 올림픽파크에 있는 코리아하우스에서 1시간 동안 화려하게 공연했다고 13일 밝혔다. 

공연장에는 수백 명의 국 내외 관광객이 몰려 우리나라 전통 음악의 멋과 흥을 즐겼다.

이 공연에는 22명의 단원이 무대에 올라 민요와 정악 등을 연주했다. 

귀에 익은 가요·팝 등으로 꾸며지는 신나는 퓨전 국악 무대도 마련됐다.

국악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한국관광공사 주선으로 이뤄졌으며, 난계국악을 국내외에 날리는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김국기 기자 kkk9866@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