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감성 가득한 2017 가을 패션]'체크'하나면 완벽한 '秋女' 변신

기사승인 2017.09.13  19:11:46

공유
default_news_ad1

- 러플장식 체크패턴 셔츠로 유니크한 오피스룩 완성
'보온·스타일' 블랙 가죽 재킷 일교차 심한 간절기 활용만점

   

[충청일보 신홍균기자]길었던 여름이 어느덧 지나면서 가을이 다가왔다. 감성 가득해지는 올 가을 秋女(추녀)들의 패션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본다.
 
 ◇체크 패턴 상의 활용 캐주얼 룩 vs 오피스 룩
 
패턴의 매력은 무궁무진하다.

그 중에서도 체크 패턴은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포인트로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어떤 디자인의 상의를 선택하느냐에 따라 캐주얼 룩과 오피스 룩 등 다양한 스타일링이 가능하다.

체크 패턴을 기반으로 넥 라인에 리본 포인트가 있는 아이템을 선택하면 사랑스럽고 캐주얼한 룩으로 연출이 가능하고, 러플 장식의 체크 패턴 셔츠 아이템을 선택하면 유니크한 오피스 룩으로 스타일링 할 수 있다. 한층 더 트렌디한 스타일로 연출하고 싶다면 스커트나 팬츠를 매치해 스타일을 업 시켜보자.

또 다양한 액세서리를 활용하면 자신만의 스타일을 완성할 수 있다.

◇체크 패턴 하의 활용 오피스 룩 vs 캐주얼 룩

계속되는 체크 패턴 아이템은 옷장 속 키 아이템으로 자리 잡았다. 올 가을에는 폭 넓은 체크부터 잔 체크까지 다양한 아이템을 선보인다.

상의에 포인트를 주기가 지겹다면 하의에 체크 패턴 아이템을 활용해 다양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도 있다.

체크 미디스커트를 활용하면 페미닌한 오피스 룩을 연출할 수 있으며, 체크 패턴의 와이드 팬츠를 매치하면 시크하면서 활동적인 캐주얼 룩을 완성할 수 있다.

여기에 다양한 슈즈, 백, 시계 등의 아이템과 함께 스타일링해 색다른 매력을 발산해 보는 것도 좋다.

◇시크한 감성 자극 '라이더 재킷'

스타일의 멋과 분위기를 고루 갖춘 모던 캐주얼 브랜드 핀블랙(PINBLACK)이 시크한 가을 여성의 감성을 자극할 간절기 아이템인 '램 스킨 레귤러 라이더 재킷'을 출시한다.

심플한 디자인의 이 제품은 이태리 솔로프라 지역에서 직수입한 네이키드 양가죽으로, 어떠한 가공도 하지 않은 천연 가죽 소재의 부드러운 촉감과 가벼운 착용감을 자랑한다.

모던한 감성과 실용성이 돋보이는 블랙 컬러의 가죽 재킷은 일교차가 심한 간절기에 유용한 아이템으로, 보온성은 물론 가을의 포멀한 캐주얼룩을 완성하기에 제격이다. 셔츠, 후디, 원피스 등 다양한 아이템과 믹스매치가 가능하며 포인트 장식이 더해져 더욱 멋스러운 데일리룩 스타일링 가능하다.

시크한 가을 여성의 개성과 실용성을 모두 갖춘 이 제품은 핀블랙 공식 홈페이지(http://www.pinblack.co.kr/index.html)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장시간 야외활동엔 자외선 차단 뛰어난 '미러선글라스'

캠핑이나 장시간의 야외활동에는 자외선 차단 효과가 뛰어난 미러선글라스를 추천한다.

야외활동 시에는 오래 선글라스를 착용하기 때문에 무게가 가벼워 장시간 착용해도 불편함이 없는 선글라스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특히 독스 미러선글라스는 전체적으로 슬림하게 디자인 돼 가볍고 아시안 핏에 맞춰 제작됐기 때문에 착용감이 편안하다.

선글라스 쉐입 양쪽에는 볼트를 밖으로 보이게 해 유니크한 디자인 포인트를 줬으며 골드와 블랙 컬러를 조화롭게 믹스해 시크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가 연출된다.

또 블루컬러의 미러렌즈로 인해 청량감과 스포티함까지 느낄 수 있다.

◇외출 등 가벼운 야외활동엔 착용감 편안한 '보잉선글라스'

가을은 여름보다 자외선이 강하다. 때문에 평상시 외출 등 가벼운 야외 활동을 할 때도 선글라스를 쓰는 게 좋다.

때문에 스타일은 무난하면서도 착용감이 편안한 선글라스가 좋다.

미츠바 보잉선글라스는 보잉형 안구 디자인이어서 착용이 편안하다. 렌즈는 다크그린으로 가시광선 흡수 및 사물의 명확성이 좋고 자연색에 가까운 시야감을 제공하며 편광렌즈여서 물체의 반사 빛, 차량 앞 유리 반사 빛 등을 제거해 탁월한 시야감을 선사한다.

신홍균 기자 topgunhk@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