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돌아온 복단지’ 조문근, OST 가창 참여…‘기대UP’

기사승인 2017.09.04  17:30:08

공유
default_news_ad1
   
 

[충청일보=조신희 기자] 가수 조문근이 ‘돌아온 복단지’의 OST ‘갑자기 생각이 났어’를 공개한다.

조문근은 4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갑자기 생각이 났어’를 발표한다.

‘갑자기 생각이 났어’는 부드러우면서도 남성적 카리스마가 느껴지는 조문근 특유의 강렬한 창법이 더해져 독특한 매력이 돋보이는 곡이다.

‘갑자기 생각이 났어 예고도 없던 그리움 너는 뭘 하고 있을까 가끔 날 궁금해 할까 기억의 서랍을 열게 돼’라는 가사에서 헤어진 연인에 대한 그리움을 억눌러 봐도 불현 듯 떠오름에 아파하는 남자의 심경이 절절하게 나타난다.

어쿠스틱 기타와 어우러지는 쓸쓸한 조문근의 음색이 돋보이는 도입부를 지나 감정이 극대화된 브릿지 파트에서는 포효하는 듯한 창법을 통해 그리움을 향해 외치는 극적인 곡의 색깔이 드러나며 매력을 더한다. 

이 곡은 다양한 OST곡을 만들어낸 메이져리거가 작사·작곡·편곡을 아우른 작품으로 드라마와 영상미와 조화를 이루어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길 것으로 기대된다.

OST 제작사 더하기미디어 측은 “색깔 있는 음색을 지닌 보컬로 인기를 얻어 온 조문근이 드라마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 이어 연속으로 선보이는 드라마 OST ‘갑자기 생각이 났어’는 곡 전반에 걸쳐 조문근의 감성이 돋보이는 노래”라고 설명했다.

한편 ‘돌아온 복단지’는 가난하지만 당당하게 살아온 여자가 바닥으로 추락한 왕자를 만나 진정한 사랑과 가족에 대해 깨닫게 되는 이야기를 전기하며 시청자 호응을 얻고 있다. 주인공 복단지 역의 강성연을 비롯해 고세원, 송선미, 이정길, 박인환, 선우은숙, 이혜숙 등 연기파 배우들이 열연을 펼치고 있다.

조신희 기자 ccdailynews@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1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