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초고령화 시대… 노인 상표출원 '봇물'

기사승인 2017.06.18  19:45:30

공유
default_news_ad1

- 5년새 760건 → 987건
노인성 질환 증가 여파
요양원·간호 서비스업 등
의료복지 관련 출원 많아

[대전=충청일보 장중식기자] 우리나라 65세 이상 노인 인구가 699만명을 넘으면서 이와 관련된 상표출원이 급증하고 있다.

특허청에 따르면 최근 5년간 노인복지서비스업 상표출원은 2012년 총 760건에서 2016년 987건으로 약 30% 증가했고 올해도 3월 기준으로 총 293건이 출원돼 전년 동기(243건)와 비교해 약 2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노인복지서비스업의 유형별 구성비를 보면 양로원, 실버타운 운영업의 상표 출원이 전체 86%를 차지했으며 요양의료시설인 요양원, 노인 전문병원 서비스업은 약 11%, 노인돌봄서비스업은 3%를 각각 차지했다.

노인복지서비스업의 유형별 증가폭은 노인 요양·의료시설인 요양원, 노인 전문병원 등 서비스업의 출원이 2012년 10건→258건으로 25배, 다음으로 노인 돌봄 서비스업이 7건→75건으로 10배 이상을 기록했는데 이는 고령사회로 접어들면서 노인성 질환의 증가와 관련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한편, 서비스업별 출원 현황을 연도별로 살펴보면 기존의 노인 주거복지시설인 양로원 등의 연도별 상표 출원은 2014년 이후 점차 감소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노인복지서비스업의 출원인을 보면 접근성이 용이하다는 점에서 외국인 출원(8.5%)보다는 내국인 출원이 91.5%로 대다수이고, 복지시설에 초기비용이 많이 들어간다는 점에서 개인(45%)보다는 법인에 의한 출원(55%)이 더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장중식 기자 5004ace@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