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관형 대전시 유성구의원 "이공계 대학원생 처우개선"

기사승인 2020.07.15  19:08:18

공유
default_news_ad1

[대전=충청일보 이한영기자] 대전시 유성구의회 김관형 의원이 15일, 의회 회의실에서 이공계 대학원생들이 겪고 있는 문제점을 진단하고 개선 방향을 모색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는 이공계 대학원생들이 학생이자 연구원이라는 이중적인 신분으로 인해 안정적인 연구환경과 기본적인 근로조건을 보장받지 못하고 있는 현실에 대해 진단하고 그에 따른 처우개선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김관형 의원이 좌장을 맡아 진행한 간담회는 카이스트, 포항공대, 울산과학기술대, UST대학원생들과 유성구 교육과학과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김 의원은 연구과제를 수행하고 있는 이공계 대학원생의 연구노동자로서 노동기본권 보장 등 합당한 지위확보의 필요성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연구실의 운영방식 등 일정한 정보에 대한 공개를 의무화하는 법 개정의 필요성을 언급하고, 일부 교수들의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연구실 내 비위(非違)행위 억제를 위한 감사제도 및 학생회 권한 강화대책 등 제도개선 방향을 제시했다.

김관형 의원은 "오늘 간담회는 현장의 생생한 목소리를 듣고 대학원생들의 연구환경 개선을 위한 제도적 보완책을 논의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며 "이번 간담회를 통해 도출된 문제들을 유성구 차원뿐 아니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위원회 소속 국회의원을 통해 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한영 기자 hy7337@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