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북도 '뉴딜 2호 사업' 발표

기사승인 2020.06.02  20:07:38

공유
default_news_ad1

- 道, 투자 유치 4배 확대
고용유지 기업 재정 지원
1천억 투입 임대단지 조성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충북도는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침체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투자유치 확대와 고용유지 기업 재정 지원을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성일홍 충북도 경제부지사는 이날 비대면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충북형 뉴딜 2호 사업'을 발표했다.

도는 우선 투자기업에 대한 보조금을 예년(연평균 250억원)의 4배 수준인 930억원으로 확대한다.

올해 착공하는 기업에는 중소기업육성자금 이차보전을 8년간 0.8%대 저리로 제공한다. 투자협약기업 지원 전담 태스크포스(TF)도 운영해 공장의 조기 가동을 지원한다.

또 향후 5년간 1000억원을 들여 10만평 규모의 임대전용 단지를 조성한다. 해외 유턴 기업에 50년간 1%의 저렴한 임대료를 받고 용지를 제공할 계획이다.

전년 대비 재고량이 50% 이상 증가했거나 매출액이 15% 이상 감소한 기업이 6개월간 상시종사자 고용을 유지할 경우 최대 2000만원의 경영비용과 사업주 부담 4대 보험료를 지원한다.
 

배명식 기자 mooney7777@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1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