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우택 "소상공인 위한 '청주형 배달앱' 도입"

기사승인 2020.04.08  20:17:29

공유
default_news_ad1

- "대기업 횡포 피해 줄여야"

[충청일보 특별취재팀] 4·15 총선 청주 흥덕 선거구 미래통합당 정우택 후보(67)는 8일 소상공인 부담을 줄이기 위한'청주형 공공배달앱'을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온라인 주문이 폭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내 배달앱 시장을 장악하고 있는 '배달의 민족'이 4월 1일부터 수수료를 인상해 소상공인들에게 큰 부담이 되고 있다.

정 후보는 "지난 3일 기준 코로나19로 인한 충북지역 소상공인들의 경제 피해 규모가 4000억원을 넘어섰다"며 "소상공인들에게 가입비와 중개수수료 부담을 줄여줄 수 있는 '공공배달앱'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대기업의 횡포로 인한 지역 소상공인의 피해를 지켜보고 있을 순 없다"면서 "청주형 공공배달앱을 통해 소상공인들의 부담을 줄이고 배달업자와 음식점주 등 모두 상생하는 구조로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덧붙였다. 

특별취재팀 mooney7777@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1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