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文 "n번방 반인륜적 범죄
가해자 철저한 수사" 지시

기사승인 2020.03.30  20:15:45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충청일보 이득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30일 정세균 국무총리에게 "n번방 가해자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당부했다.

또 "총리실을 중심으로 관계부처는 물론 민간전문가까지 참여하는 태스크포스(TF)를 구성, 종합적인 디지털 성범죄 근절대책을 조속히 마련해달라"는 지시도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정 총리와 주례회동을 한 자리에서 이같은 조치를 주문했다. 문 대통령과 정 총리는 코로나 19 방역상황을 종합 점검하고, 민생경제 지원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으며, 갈수록 지능화하고 있는 디지털 성범죄를 근절하기 위한 대책에 대해서도 논의했다고 총리실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특히 n번방 사건과 관련해 "한 인간의 삶을 파괴하는 잔인하고도 반인륜적 범죄"라고 규정하고 "정부는 디지털 성범죄를 근절해 달라는 국민적 요구를 무겁게 받아들여 가해자에 대한 철저한 수사 및 피해자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해달라"고 당부했다.

문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정부는 앞으로 디지털성범죄 대응 TF를 부처 간 업무 조정기능이 있는 총리실 산하에 마련해 법무부 행정안전부 문화체육관광부 경찰 등 관계부처와 민간 전문가를 참여시킬 방침이다.

이득수 기자 leeds2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