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LX충주지사-충주자유시장 '맞손'

기사승인 2020.03.29  20:00:48

공유
default_news_ad1

- 경제 살리기 위해 자매결연
'전통시장 가는 날' 지정·운영

   
▲ 연제민 LX충주지사장(오른쪽)과 장재흥 충주 자유시장 회장이 지난 27일 자매결연 협약식 후 포즈를 취하고 있다.

[충청일보 이정규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 충북지역본부 충주지사는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우려로 경제활동과 경제심리가 위축돼 충주 자유시장과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LX 충주지사는 전통시장과 자매결연 협약을 통해 매월 둘째 주 목요일을 '전통시장 가는 날'로 지정 운영하기로 협약하고 충주 자유시장 물품을 적극 구매키로 했다. 충주 자유시장 장재흥 회장은 "여러 분야에서 지역상생을 위해 애쓰는 LX공사에 감사드리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에게 위로가 됐다"고 말했다.

연제민 지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코로나19로 인해 지역경제가 크게 위축돼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에 활력를 불어넣고 나아가 지역사회와 상생협력의 기반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정규 기자 siqjaka@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