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북지역 전체 학교 개학·입학식 전면 취소

기사승인 2020.02.23  20:03:18

공유
default_news_ad1

- 청주·증평지역 돌봄교실 중단

[충청일보 박장미기자] 충북도교육청은 코로나19가 확산으로 도내 전체 학교의 개학식과 입학식이 전면 취소한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청주·증평지역 유치원과 초등학교 돌봄교실은 오는 28일까지 운영을 전면 중단한다.

이후 협의를 거쳐 부득이하게 운영할 경우 철저한 방역 대책이 완료된 후 운영할 계획이다.

개학연기도 다시 협의를 통해  입장을 발표할 예정이다.

김병우 교육감은 이날 서한문을 통해 "각 학교의 개학식과 입학식, 3월 관계집중의 달에 진행하는 모든 행사나 연수 등 집단행사를 전면 취소한다"며 "온라인과 화상을 활용한 소통 강화로 정상적 교육 활동에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 교육감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핫라인을 강화해  예방 조치 및 사안 발생 시 개인부터 기관까지 즉시에 소통할 수 있는 대응체계를 갖추겠겠"다며 "확진자가 발생한 지역과 중국 유학생이 많은 대학 인근의 학교는 학사일정 조정을 검토하고, 이후 교육부, 질병관리본부 등 관계기관과 협의해 후속 조치를 즉시 취하겠다"고 말했다.  

박장미 기자 jmp0823@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1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