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금산군, 보호수 정비사업 추진

기사승인 2020.02.17  13:55:15

공유
default_news_ad1

- 상반기 총 28개소 59본 정비 추진

   

[금산=충청일보 최성열 기자] 충남 금산군은 올해 보호수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보호수는 산림보호법에 따라 수령이 100년 이상이고 규격 등이 적합한 나무 중 역사적·학술적 가치가 있는 노목, 거목, 휘귀목으로 고사 및 전설이 담겨 특별히 보호할 필요가 있는 나무를 지정 후 관리한다.

현재 군이 지정·관리하고 있는 보호수는 느티나무, 은행나무 등 205본이다. 
군은 지정된 보호수의 생육환경을 점검하고 생장불량목 및 고사우려목에 대해 외과수술 등 체계적인 관리를 통해 건강한 보호수 육성에 힘쓰고 있다.

남이 역평리 등 28개소 총 59본의 보호수에 오는 5월 말까지 1억500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외과수술 및 주변 정비를 완료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보호수 정비를 통해 역사와 전통을 가진 산림 문화자원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성열 기자 csr48a@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