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남 2천억원, 아산 5백억원 규모 지역화폐 발행 제안

기사승인 2020.02.12  14:02:55

공유
default_news_ad1

- 충남도의회 김영권의원 5분 발언,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경제침체 해결

   

[내포=충청일보 박보성 기자] 충남도의회 김영권 의원(아산1)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 해결 방안으로 지역화폐 확대 발행을 제안하고 나섰다.

김 의원은 지난 11일 317회 도의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충남 2000억원, 중국 우한 교민 임시생활시설이 위치한 아산에 500억원 규모의 지역화폐를 발행하자"고 했다.

앞서 충남연구원은 최근 충남도 현장대책본부에서 열린 신종코로나 확산 관련 충남경제상황점검 회의에서 중국인 관광객 입국금지로 인한 충남경제 파급효과는 단기간 내 진정되더라도 생산액 1760억원, 부가가치액 570억원, 고용인구 1214명이 각각 감소될 것으로 내다 봤다.

특히 아산지역의 경우 지난 달 말 이후 관광호텔 예약 취소 객실 수는 450실에 달하고 객실예약은 주중 63%와 주말 67%씩 감소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현충사 등 아산지역 8개 관광지 역시 주중 45%, 주말 75% 줄고 전통시장 주차장 이용률도 32% 감소했다.

김 의원은 "전국에서 우수사례로 꼽히는 포항시의 경우 2017~2018년 지역화폐인 포항사랑상품권을 2300억원 발행해 9000억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거뒀다"며 "충남도 역시 지난 해 12월 말 기준 1600억원의 경제 효과를 내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화폐의 경우 추가적인 할인 등 혜택을 대폭 강화하고 발행액의 조절이 가능하기 때문에 가장 신속하고 효과적인 경제 정책이다"며 "발행규모 확대는 물론 카드와 모바일 등 다양한 방식 도입과 지역 가맹점 확대에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보성 기자 bakin114@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