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남도, 아산서 시·군 지역경제 합동점검

기사승인 2020.02.05  19:27:06

공유
default_news_ad1

- 신종 코로나 확산 등 관련
"부문별 시책 차질없이 추진"

[내포=충청일보 박보성기자] 충남도는 5일 아산 현장대책본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과 관련해 지역경제 대응방안을 논의했다.  

김석필 도 경제실장을 비簫 도·시·군 경제관련 부서장 등이 참석한 이날 회의는 2020년 경제정책 업무 공유와 신종 코로나가 지역경제 미치는 영향을 점검하고, 대응책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도는 올해 역점적으로 추진하는 △양극화 대응 추진기반 구축 및 시범사업 △지역 산업과 연계한 새로운 일자리 모델 발굴 △벤처·창업기업 육성을 위한 선순환 창업생태계 조성 △경제성장을 견인하는 글로벌 외투기업 및 국내기업 유치 등에 대한 계획을 공유했다.

이와 함께 △양극화 대응 정책과제 발굴 △상생형 일자리모델 발굴 △지역화폐 가맹점 확대△수도권 대상지역 범위 축소에 따른 기업유치 △해외통상사무소 개소에 따른 수출기업 활용 등에 대해서도 협조 요청했다.

특히 도와 시군은 신종 코로나 확산에 따라 지역경제 위축이 예측됨에 따라 시군별 지역경제상황에 대한 점검과 대응방안을 함께 고민, 협조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김 실장은 "경제상황이 녹록치 않지만 올해 각 부문별 계획한 경제시책이 차질없이 추진되도록 노력함과 함께 신종 코로나 확산에 따른 과도한 불안감으로 경제심리가 위축되지 않도록 협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한편 도는 신종코로나 피해 대응 및 지역경제 활력제고를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 수출통상, 소상공인, 일자리 등 분야별 밀착 모니터링과 함께 단계별 대응책을 마련하여 시행할 계획이다.

박보성 기자 bakin114@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1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