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文, 국립중앙의료원 방문
우한 폐렴 대응 현장 점검

기사승인 2020.01.28  19:43:48

공유
default_news_ad1

[서울=충청일보 이득수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28일 설 연휴 이후 첫 일정으로 국립중앙의료원(서울 중구 을지로 )을 방문해 '우한 폐렴(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체계 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국립중앙의료원에는 국내에서 두 번째 확진 판정을 받아 격리치료 중인 남성 환자가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현장 대응체계를 보고받고, 감압병동을 방문해 의료진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은 '총력대응'을 주문했다고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실이 밝혔다.

문 대통령은 "과거 메르스 사태 때, 입원 환자를 통해서 다른 환자나 내원객, 의료진이 감염된 사례가 있어 지역사회도 불안해했다"며 "그 이후 감염병 의료체계가 개선됐기 때문에 그런 걱정할 필요가 없게 됐는데 그 부분을 설명해 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참모들과 오찬에서도 "(우한 폐렴) 확산 방지에 총력을 기울여달라"며 "우한에서 들어오는 승객들을 전수조사할 것" 등을 지시했다. 

이득수 기자 leeds2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1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