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남 보육예산, 사상 첫 '5000억' 돌파

기사승인 2020.01.27  18:34:11

공유
default_news_ad1

- 어린이집 차액 보육료 지원 등
道, 환경 조성 43개 사업 추진

[내포=충청일보 박보성기자] 충남도의 보육사업 관련 예산이 사상 처음으로 5000억원을 넘어섰다.

27일 도에 따르면 아이 키우기 좋은 환경을 만들기 위해 올해 5111억원을 투입해 43개 보육 사업을 추진한다.

이는 2018년 4572억원보다 539억원, 지난 해 4959억원에 비해 152억원 각각 증가한 규모다. △사립유치원 차액 보육료 지원 △지원시설 유아반 교사 인건비 지원 △공공형 어린이집 교육환경 개선비 지원 사업 등은 올해 새롭게 시작하는 사업이다.

지난 해 전국에서 처음 어린이집 만 3∼5세 차액 보육료를 전액 지원한 충남도는 올해부터 사립유치원 만 5세 어린이 보육비 차액도 지원한다.

또 정부 지원 어린이집의 만 5세반 교사 인건비 50%, 만 3∼4세반 교사 인건비 30%를 충남도가 추가 지원할 방침이다.

이밖에 △공공형 어린이집 교육환경개선비 지원 △어린이집 보육도우미 지원 △어린이집 보육교직원 근무수당 지원 △영유아 보육료 지원 △가정양육수당 지원 △보조교사 등도 지원한다.

이정구 도 저출산보건복지실장은 "도는 보육에 필요한 비용은 정부가 부담하고, 이용자 선택에 따른 경비는 부모가 부담하는 것을 원칙으로 보육정책을 추진한다"며 "만 5세부터 보육 여건을 개선, 양육생태계를 연차적으로 구축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 보육정책위원회는 오는 3월 1일부터 보육료 수납한도액을 △민간 어린이집 만 3세 33만1450원, 만 4세 31만8260원, 만 5세 35만4720원 △가정 어린이집 만 3세 34만1600원, 만 4세 33만3480원, 만 5세 35만 4720원 등으로 결정했다.

박보성 기자 bakin114@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