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동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행동수칙 준수 당부

기사승인 2020.01.22  16:35:43

공유
default_news_ad1

[영동=충청일보 이능희 기자] 충북 영동군이 중국 우한 폐렴(신종코로나바이러스)의 지역사회 전파차단을 위해 신종감염병 비상대응 체계를 강화하고 나섰다.

군은 지역 의료기관에 대응지침 배포와 지역 전광판, 아파트 승강기 홍보 모니터, 소식지 등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행동수칙 홍보를 진행하는 등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총력 대응하고 있다.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 방문을 자제하고, 부득이 방문할 경우 현지에서 감염위험이 있는 시장과 의료기관 방문을 자제할 것, 호흡기 유증상자(발열, 호흡 곤란 등)와의 접촉을 피하고 귀국 후 14일 이내 발열,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보건소에 상담해 달라고 당부했다.

의료기관 방문 때 해외 여행력을 의료진에게 반드시 알리고, 의료기관에서는 호흡기 질환자 내원 때 문진과 DUR(의약품안전사용서비스)을 통해 중국 우한시 여행력을 확인하는 등 협조를 구하고 있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국내에는 현재 인플루엔자 유행으로 인해 호흡기증상자가 많이 발생하고 있다”며 “본인은 물론 지역사회의 건강을 위해 군민께서는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감염예방 행동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능희 기자 nhlee777@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1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