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도약·희망의 4년으로 변화시킬 것"

기사승인 2020.01.20  19:19:38

공유
default_news_ad1

- 韓 이규석 전 도당 사무처장
청주 흥덕구에 출사표 던져

[충청일보 배명식기자]  이규석 전 자유한국당 충북도당 사무처장이 20일 4·15 총선 청주 흥덕구 출마를 선언했다.

이 전 사무처장은 이날 충북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해괴한 공직선거법과 무소불위의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가 탄생했다. 마지막 남은 만회의 길을 향해 총선 출마라는 험난한 여정을 시작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그는 "'식물국회', '동물국회'라는 비판에서 한국당도 자유로울 수 없다"며 "다만 대한민국 70년 역사의 번영을 바탕으로 자유민주주의 수호, 자유시장경제 지지를 당당하게 외칠 수 있는 정당은 바로 한국당"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선거는 입법부를 정부의 하청업체로 여기는 현 정권과 더불어민주당의 반의회정치를 불식시킬 마지막 기회"라며 "반성과 참회의 4년이 도약과 희망의 4년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제가 변화를 만들겠다"고 덧붙였다.

청주 출신의 이 전 사무처장은 국회 교섭단체 정책연구위원, 새누리당(한국당 전신) 중앙당 조직국장 등을 역임했다. 2월 초쯤 예비후보로 등록할 예정이다. 

배명식 기자 mooney7777@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1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