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韓 황영호 예비후보, 오창소각장 1인 반대 시위

기사승인 2020.01.14  18:44:06

공유
default_news_ad1

- "재앙 수준 미세먼지 노출"

   
▲ 자유한국당 황영호 4·15 총선 청주 청원구 예비후보가 금강유역환경청 앞에서 오창읍 후기리 소각시설 반대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충청일보 배명식 기자] 자유한국당 황영호 4·15 총선 청주 청원구 예비후보는 14일 금강유역환경청에서 오창읍 후기리에 추진 중인 소각시설을 반대하는 1인 피켓 시위를 벌였다.

황 예비후보는 "청주시는 전국 쓰레기 소각량의 18%를 처리할 정도로 소각시설 포화지역임에도 금강유역환경청이 오창 후기리에 소각장 신·증설에 동의한다면 전국 쓰레기의 26%를 소각해 청주시는 소각장 도시라는 오명과 함께 재앙 수준의 미세먼지에 아무런 보호막 없이 노출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금강유역환경청은 국민의 생명권을 존중하는 결정을 하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배명식기자 자유한국당 황영호 4·15 총선 청주 상당구 예비후보가 금강유역환경청 앞에서 오창읍 후기리 소각시설 반대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배명식 기자 mooney7777@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