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남도 미래 신성장동력 육성
2030년까지 7조8300억 투입

기사승인 2020.01.08  18:31:27

공유
default_news_ad1

- 양승조 지사, 전략과제 발표

[내포=충청일보 박보성기자] 충남도가 앞으로 10년 간 7조8300억원을 들여 미래자동차와 바이오, 수소 등 충남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견인할 신성장동력 산업을 중점 육성한다.

양승조 지사는 8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갖고,'미래 10년, 충남의 전략산업과제'를 발표했다.

양 지사는 추진 과제로 △미래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조성 △차세대 디스플레이산업 육성 △바이오 미래 신산업 육성 △수소 기반 에너지산업 클러스터 구축 △충남 실감콘텐츠 R&BD 클러스터 구축 △해양생태자원 활용 해양신산업 육성 △국방산업 클러스터 구축 △금강권 역사문화관광 플랫폼 구축 △천안아산 KTX역세권 R&D 집적지구 조성 △제조혁신파크 조성 등 10개를 제시했다.

미래자동차 부품 클러스터 조성은 친환경 완전 자율자동차 시대에 대비, 친환경·융복합 등 미래 경향에 부합하는 기술을 선도적으로 투자한다는 계획이다.

2025년까지 2518억원을 들여 △수소연료전지차 국가혁신클러스터 구축 △소형 전기 상용차 부품 기업 육성 △자동차 대체부품 인증센터 건립 △탑승자 친화형 SIS(Smart & Comfort Inner Space) 시스템 개발 및 산업클러스터 구축 등에 나선다.

내년부터 2027년까지 2500억원을 들여 KTX 천안아산역 R&D 집적지구에 마이크로바이옴 균주 발굴 등 연구개발과 임상시험, 제품 개발 및 사업화를 지원하는 마이크로바이옴산업 성장 생태계 시스템을 구축한다.

2030년까지 1226억원으로 R&D 집적지구 및 인근에 차세대 의료기기 유저빌리티지원센터와 정밀의료 융합기술연구원 등 의료신산업 클러스터를 설치한다.

2928억원을 들여 서천 장항국가생태산업단지 일원에 해양바이오 연구 인프라 확충, 기업 육성과 인적 자원 등을 양성하는 해양바이오 클러스터 구축 사업을 진행한다.

4조4355억원을 투입, 당진시 일원에 △통합에너지 그리드 실증도시 구축 △수소 기반 국가혁신클러스터 구축 △신재생에너지 복합발전단지 조성 △바이오 가스 이용 수소생산기지 및 충전소 구축 △탄소자원화 기술 개발 및 상용화하는 수소 기반 에너지산업 클러스터를 구축한다.

2024년까지 556억원을 들여 KTX 천안아산역 일원에콘텐츠 분야 지원 기관 집적화 기반을 구축하고, 콘텐츠 기업을 육성한다.

이밖에 △충남형 해양치유 서해안벨트 구축 △해양레저관광 활성화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부남호 역간척을 통한 해양생태도시 조성 △구 장항제련소 국제적 생태관광지 조성 등을 추진한다.

도는 이를 위해 5개 TF 추진단(단장 행정부지사)을 구성·운영하며, 추진 상황 등을 점검·환류 할 예정이다.

양 지사는 "미래 전략산업과제는 국가 정책을 선점하고 충남 경제를 한 단계 더 도약시킬 수 있는, 충남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견인할 사업"이라며 "모든 과제들이 계획에 머물지 않고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철저해 관리해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박보성 기자 bakin114@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