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올해 세계인이 가장 사랑한 k팝 가수 '방탄소년단(BTS)' …4년 연속 1위

기사승인 2019.12.19  19:11:28

공유
default_news_ad1
   
▲ 사진:KBS

올해 세계인이 가장 사랑한 K팝 가수는 방탄소년단(BTS)으로 나타났다.

KBS 월드라디오는 전 세계 청취자 7천여 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 결과 세계인들이 뽑은 '올해의 가수'는 방탄소년단(35.4%)이었다고 19일 밝혔다.

이로써 방탄소년단은 KBS 월드라디오가 2016년부터 실시한 설문에서 4년 연속 1위를 지켰다.

방탄소년단은 '올해의 댄스곡', '올해의 노래' 부문에서도 '작은 것들을 위한 시'가 각각 1위(33%, 36.5%)를 차지하면서 3관왕에 올라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글로벌 대세'임을 입증했다.

2위는 '올해의 가수', '올해의 노래' 두 부문 모두 '기타' 항목이 차지했다.

많은 응답자가 설문에서 제시한 후보가 아닌 레드벨벳, 에이비식스(AB6IX), 블랙핑크, 갓세븐, 엑소, 아이유, 현아, 아이즈원, 몬스타엑스, 박효신, 슈퍼주니어, (여자)아이들 등 다양한 아티스트와 음악을 주관식 응답으로 제출, 각자 관심과 선호 폭이 다양하게 넓어졌음을 보여줬다.

아이돌 웹진 '아이돌로지' 미묘 편집장은 "방탄소년단의 해외 성공 사례 이후 점차 특색있는 아이돌그룹이 많이 데뷔했고 각자 독특한 매력으로 시장에서 차별화를 이루는 추세"라며 내년에도 이러한 트렌드는 지속할 것으로 전망했다.

언어권별로 각기 다른 선호도도 눈에 띈다. 영어권 청취자들은 방탄소년단보다 뉴이스트를 올해 최고의 가수로 꼽았고, 일어권에서는 트와이스가 톱(Top)3 안에 들었다.

조사는 지난달 20일부터 지난 4일까지 홈페이지와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진행했고, KBS 월드라디오 11개 언어방송 청취자 7천855명이 참여했다. 설문 결과는 홈페이지(world.kbs.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는 28일 송년특집 '세계인이 사랑한 올해의 K팝'으로도 전파를 탄다.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