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모바일로 생활정보·안전까지 한 번에"

기사승인 2019.12.05  18:51:54

공유
default_news_ad1

- 세종시, 시민 체감 서비스 선봬
74종 도시데이터 제공'세종엔'
비상 호출서비스 '세종안심이'

   
▲ 세종 안심이 이미지 컷.

[세종=충청일보 최성열기자] 세종시가 5일부터 방범, 교통, 미세먼지 등 74종의 도시 데이터를 제공하는 스마트포털 '세종엔'과 모바일 비상벨 호출 서비스 '세종안심이'를 선보인다.

이번 스마트포털 및 모바일 비상벨 서비스는 스마트도시 인프라 구축 사업을 통해 확보된 방범, 교통, 재난, 환경, 자가정보통신망 등 도시 인프라를 활용한 시민 체감형 스마트 서비스다.

스마트포털 세종엔은 세종 스마트시티의 지역적 특성과 개인화 기능을 반영한 위치기반 스마트서비스다.

세종엔을 활용하면 그동안 개별적으로 공개돼 온 내 주변 날씨, 길 찾기, 주변 행사정보, 관광지, 맛집, 버스정류장, 주차장, 블로그 등 74종의 다양한 정보를 한곳에서 살펴볼 수 있게 된다.

세종안심이 서비스는 약 2000여 대의 폐쇄회로(CC)TV와 위치기반 스마트폰 앱을 연계해 비상호출 시 위험상황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112와 119에 구조요청을 할 수 있는 24시간 시민 안심망이다.

세종안심이 서비스를 통해 폐쇄회로TV와 비상벨이 설치되지 않은 곳에서도 도시통합정보센터를 통해 언제든 도움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또 이용자의 동의를 전제로 치매노인, 어린이, 여성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안심장소 출·도착 알림 등 안전서비스를 제공한다. 

세종안심이는 앱(APP) 서비스로,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세종안심이'를 검색 후 내려 받아 설치수 있으며 세종엔(www.sejongsmart.kr)은 웹서비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시는 스마트포털과 세종안심이 서비스에 대한 시범운영을 하고 모바일 투표 시스템인 '세종의 뜻'을 활용해 시민의 의견을 수렴해 최종 명칭을 확정할 예정이다.

장민주 시 스마트도시과장은 "세종엔과 세종안심이 서비스를 계기로 시민들이 스마트시티의 일상을 더 체감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의 의견을 들어 시민밀착 스마트 서비스 확충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성열 기자 csr48a@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