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음주 운전' 재판 중 또 술 마시고 운전한 60대 법정구속

기사승인 2019.11.21  19:37:24

공유
default_news_ad1

- 사고 한 달여 만에 또 적발

[충청일보 진재석기자] 음주 상태에서 역주행 사고를 낸 60대가 재판이 진행되는 중 또다시 술을 마시고 운전대를 잡았다가 결국 철창신세를 지게 됐다.

청주지법 형사1단독 고승일 부장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위험 운전 치상 등의 혐의로 기소된 A씨(65)에게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구속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 8월 11일 오후 1시 50분쯤 충북 진천군의 한 도로에서 혈중알코올농도 0.226%의 만취 상태로 일방통행 길을 역주행하다 맞은편 차량과 충돌했다.

이 사고로 맞은편 차량 운전자 B씨(79)와 동승자 C씨(72)가 각각 전치 2주의 상처를 입었다.

이로 인해 재판을 받던 A씨는 지난 9월 20일 오후 7시 20분쯤 혈중알코올농도 0.166% 상태로 또 다시 운전하다 경찰에 적발돼 추가 기소됐다.

조사 결과 A씨는 이미 동종 범죄로 모두 4차례나 처벌받은 전력이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고 부장판사는 판결문에서 "수차례 음주운전 범죄를 저지르는 등 법 경시 태도가 중하고, 재범의 위험성이 높아 엄한 처벌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진재석 기자 divinechoice@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