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태안군, 드론으로 사회 안전망 강화 나서

기사승인 2019.11.20  17:19:11

공유
default_news_ad1

- 경찰 해양경찰 서부발전 등 8개 기관·단체 맞손
위급 상황 시 드론 장비 및 인력지원

   

[태안=충청일보 송윤종 기자] 충남 태안군이 전국 최초로 바다 착륙이 가능한 특수 드론을 제작 운용한 경험을 살려 재난, 재해 등 위급 상황 발생시 드론을 활용해 군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나선다.

 군은 20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가세로 군수와 김태균 육군 제1789부대 3대대장, 장동찬 태안경찰서장, 김환경 태안해양경찰서장, 김경호 태안소방서장, 김병숙 한국서부발전(주) 사장, 박승기 태안해안국립공원 사무소장, 이창선 한국해양구조협회 충청북부지회장 등과 '사회 안전망 강화를 위한 드론 운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르면 군을 비롯한 8개 기관·단체는 재해·재난, 실종자 수색·구조 등 주요 상황 발생 시 상호 간 드론장비와 인력을 적극 지원하고, 제1789부대 3대대는 협약기관의 드론 비행승인과 항공촬영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협조하기로 했다.

 또한 한국해양구조협회 충청북부지부는 각 기관 요청 시 드론 운영교육 및 인력양성, 기술자문에 적극 협조·지원하기로 했으며 기타 협력사항의 추가 및 세부 추진사항에 대해서는 본 협약을 근거로 상호협의를 통해 별도로 정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이번 협약을 통해 각종 재난 발생 시 드론을 활용해 기관 간 신속한 정보공유로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4차 산업혁명의 일환인 드론을 적극 활용해 각종 업무 개선으로 군민  편의 증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산불감시.해수욕장 인명구조.실종자 수색 등 안전 분야를 비롯, 지적재조사 및 최신 공간 정보구축에 드론을 활용해 행정 신뢰도를 높이고 있으며'하늘에서 본 태안' 다큐멘터리 등 항공 촬영 홍보물을 제작해 관광 태안 브랜드 홍보에 적극 활용하고 있다.

 또한 전국 최초로 바다 착륙이 가능한 특수 드론을 제작, 어업지도선에 배치해 어족자원보호 및 감시·단속에 사용하고 있으며, 이와 함께 확성기 장착.실시간 물놀이 위험 안내 방송.물놀이 사고 시 튜브를 투하할 수 있는 인명구조용 특수 드론을 운영 하고있다.
 
 

송윤종 기자 ehyun0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