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세로 태안군수, 군부대 이전 본격 추진

기사승인 2019.08.25  15:46:45

공유
default_news_ad1

- 태안군,시가지 팽창에 따른 복지 공간조성
군부대,보안취약 등 부대운용에 한계

   

[태안=충청일보 송윤종 기자]  충남 태안군이 개발수요가 급속히 증가하는 지역에 위치한 태안3대대 이전을 위해 나섰다.

 25일 태안군에 따르면 가세로 군수가 최근 국방부를 찾아 '태안3대대 이전'과 '이전 후 잔여토지 매각문제'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다.

 1979년부터 주둔을 시작한 태안0대대는 현재 아파트 등 고층빌딩에 노출돼있어 보안 및 효율적인 군사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태안군의 입장에선 시가지 팽창에 따른 주민복지 공간조성 등을 위해 부대이전이 반드시 필요한 실정이다.

 가 군수는 국방부 관계자에게 태안3대대의 조속한 이전을 요청하는 한편, 이전 후 잔여 토지를 태안군에 수의계약으로 매각해 줄 것을 건의했다.

 국방부 관계자는 "태안주둔 군부대 이전의 필요성에 대해 충분히 공감하고 있으며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가 군수의 공약사항이기도 한 '태안부대 이전'이 확정되면 군은 해당 토지를 매입해 군민의 휴식.화합 및 문화생활이 가능한 군민광장 등 군민 종합 복지공간으로 조성할 방침이다.

 가 군수는 "태안대대가 이전하면 그 지역에 새로운 휴식.복지문화 공간 조성으로 군민 삶의 질을 높이고, 주변지역 도심지를 개발해 인구 유입 및 정주권 향상과 더불어 지역경제가 활성화를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윤종 기자 ehyun01@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