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청주시, 외국 식료품 판매업소 점검 강화

기사승인 2019.08.19  19:19:12

공유
default_news_ad1

-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 위해
무신고·보관기준 여부 지도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충북 청주시는 최근 중국 등 주변국에서 확산되고 있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의 국내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상황이 종료될 때까지 외국인 유학생 거주지역과 산업체 주변 등 외국 식료품 판매 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강화한다고 19일 밝혔다. 

주요 점검 사항은 △무신고 수입식품(축산물 포함) 판매 행위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여부 △한글표시사항 등 표시기준 위반제품 판매 △제품 보관기준 적정여부 등이며, 아프리카돼지열병(ASF)예방 행동수칙에 대한 홍보도 병행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외국식료품 판매업소 집중 점검과 홍보로 불법 수입 식품 판매를 근절해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을 차단하고 시민과 지역 내 외국인에게 안전한 먹거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재남 기자 progress70@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