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화 범죄도시 속 '양태'역
배우 김성규 홍보대사 맡아

기사승인 2019.08.06  19:16:19

공유
default_news_ad1

-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 알려
12일 공식 기자회견서 위촉식

   

[충청일보 김홍민기자] 영화 '범죄도시'·'악인전' 등에서의 강렬한 연기로 주목 받는 배우 김성규(사진)가  올해 첫 신호탄을 쏘아 올린 2019 충북국제무예액션영화제(Chungbuk International Martial Arts and Action Film Festival 2019) 홍보대사로 나선다.

6일 충북도에 따르면 김성규는 오는 12일 공식 기자회견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시작으로 영화제 개막식에 참여하고 액션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의미를 전파할 것으로 기대된다.

그는 지난 2017년 '범죄도시'에서 신흥 범죄조직 보스 '장첸(윤계상 분)'의 왼팔 '양태' 역을 맡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아울러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킹덤'에서 의문의 남자 '영신' 역을 맡아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다.

이후 '악인전'에서 연쇄살인마 K(강경호)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역대급 변신을 선보이면서 출연하는 작품마다 탁월한 연기력과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고 있다.

김성규는 이날 "남다른 의미를 가진 영화제의 첫 홍보대사를 맡게 돼 기쁘다"며 "이번을 계기로 대중이 영화 속 무예와 액션을 깊이 이해하며 더욱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홍보대사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김홍민 기자 hmkim2075@daum.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