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정우성, 제39회 황금촬영상 연기대상

기사승인 2019.07.26  15:10:08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연합뉴스

배우 정우성이 올해 제39회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연기대상을 받았다.

지난 25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서울 힐튼호텔에서 열린 황금촬영상 시상식에서 '증인'의 정우성이 연기대상을, 영화 '공작'이 최우수 작품상을 받았다.

'증인'은 연기대상 외에도 감독상(이한), 최우수 여우주연상(김향기)까지 3관왕이 됐으며, '공작'은 최우수 작품상과 촬영상-은상(최찬민)의 2관왕에 올랐다.

신인남우상은 '살아남은 아이'의 성유빈, 신인 여우상은 '스윙키즈'의 박혜수와 '사바하'의 이재인에게 돌아갔다.

황금촬영상은 1977년 제정된 영화상으로, 한국영화촬영감독협회원들이 지난 1년간 촬영한 작품을 상대로 우수 작품과 영화인을 선정해 시상한다.

<온라인충청일보> rachelnews@ccdailynews.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