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주에 가스안전공사 충북북부지사 신설

기사승인 2019.07.18  15:05:18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종배 의원 “가스사고 신속대응, 고객 편의 제고”

 충북 충주에 한국가스안전공사 지사가 설립된다.

 자유한국당 이종배 국회의원(충북 충주)은 18일 “가스안전공사 충북북부지사가 충주시에 신설된다”고 밝혔다.

 충북북부지사는 오는 22일 개소식을 갖고 충주시, 제천시, 음성군, 단양군 등 4개 시ㆍ군을 관할하는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

 그동안 도내 북부지역은 제천 스포츠센터 화재 등으로 인해 안전관리에 대한 지자체와 주민 관심이 높았다.

 이에 충북북부지사는 관리, 행정, 기술인력 등 총 15명의 인력으로 가스사고 발생에 신속히 대응하고, 안전관리와 고객 편의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2017년 기준으로 이 지역 안전관리 대상은 총 6609곳에 달한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한국당 간사인 이 의원은 그간 가스안전공사 관계자들과 긴밀히 협의하며 충북북부지사 신설 필요성을 강조해왔다.

 이 의원은 “가스사고에 신속히 대응하고 안전관리 및 고객편의성을 제고할 것”이라며 “지역 발전을 위해 국가기관과 우수 기업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충주=이현기자

이현 기자 sonarman@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