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성공
"저희가 반드시 이끌어 내겠습니다"

기사승인 2019.07.11  19:15:03

공유
default_news_ad1

- 어제 자원봉사자 발대식서
900여 명, 친절·성실 결의

   
▲ 이시종 충북지사와 조길형 충주시장 등이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대회의 성공 개최를 다짐하고 있다.

[충청일보 김홍민 기자]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이하 조직위)는 11일 충주시문화회관에서 자원봉사자의 결의를 다지는 자원봉사자 발대식을 개최했다.

대회 D-50을 맞아 개최한 이날 발대식에는 조직위원장인 이시종 충북지사를 비롯해 조길형 충주시장, 심기보 도의회 부의장, 최정옥 충북도 종합자원봉사센터장 등 내빈 100여 명과 자원봉사자 600여 명 등 모두 7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박인자 충주시 자원봉사 센터장 자원봉사단장 위촉, 자원봉사자 대표의 결의문 낭독과 대회 성공 기원을 바라는 세리머니 순으로 진행됐다.

행사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은 대회 성공의 밑거름이 될 자원봉사자에게 격려의 인사를 전했다.

이 지사는 격려사에서 "무예마스터십은 세계 100개국 4000여 명이 전통무예를 겨루는 세계 유일의 종합무예경기대회로 자원봉사자들이 이번 대회를 빛내 주실 것을 확신한다"며 "봉사의 미덕을 세계인들에게 보여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발대식 후 조직위는 자원봉사자의 사명감 고취를 위한 무예마스터십 의의와 개요를 설명하고 근무요령, 미소 친절 교육 등 기본 교육을 실시했다.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자원봉사자는 일반자원봉사자 632명, 통역자원봉사자 282명 등 총 914명이 8일 동안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충주시 일원에서 자원봉사 활동을 전개할 예정이다.

일반자원봉사자 중에는 경기 운영 보조에 314명이 배치되고, 종합안내소와 의료·도핑 지원, 주차 안내 등 다양한 분야에서 봉사하게 된다.

이날 위촉된 박인자  무예마스터십 자원봉사단장은 "그동안 충주에서 전국체전, 소방관경기대회, 생활대축전 등 다양한 행사를 통해 축적된 자원봉사자들의 노하우가 이번 대회에서 유감없이 발휘될 것"이라며, "자원봉사자 개개인이 민간외교관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대회 성공개최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8일간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충주시 일원에서 태권도, 유도, 우슈 등 20개 종목의 대회가 개최된다.

김홍민 기자 hmkim2075@daum.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