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곽봉호 옥천군의원 "전선 지중화사업 전액 국비 지원" 촉구

기사승인 2019.06.10  16:08:12

공유
default_news_ad1
   

[옥천=충청일보 이능희기자] 곽봉호 충북 옥천군의회 의원(사진)이 10일 열린 269회 옥천군의회 1차 정례회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전선 지중화사업 전액 국비 지원"을 촉구했다.

곽 의원은 "고압선에서 방출되는 전자파 우려와 경관상의 이유 등으로 전국에서 전선 지중화사업에 대한 요구가 높지만, 국내 지중화율이 낮을 뿐만 아니라 지역별 지중화율 격차가 심각한 것이 더 큰 문제"라고 지적했다.
이어 "이러한 지역별 편중 현상은 지자체나 지중화사업 요청자에 대한 과도한 부담 때문"이라고도 말했다. 

특히 "현재 전선 지중화사업은 지자체의 요청에 따라 진행한다. 한국전력공사의 심의를 거쳐 사업 우선순위를 선정하고 지자체와 한국전력공사가 공사비의 50%씩을 부담하고 있다"며 "하지만, 이는 결국 예산 부족에 시달리는 열악한 재정의 지자체의 경우는 사업 추진에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전선 지중화율 격차를 줄이기 위해 지자체와 한국전력공사가 절반씩 부담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전액 국비로 지원하는 국책사업으로 전환할 필요가 있다"며 "이뿐만 아니라 현재 장석춘 국회의원이 지역 간 균형발전을 고려해 국가가 지중이설 비용의 전부 또는 일부를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의 '전기사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해 소관 상임위 심사를 앞두고 있다"고 했다.

곽 의원은 "무엇보다도 주민의 보행 안전과 고압선에서 방출되는 전자파 우려 등 시대적 환경이 이 사업을 필요로 하고 주민이 동의한다면 반드시 추진해야 할 것"이라며 "옥천군에서도 지방재정이 열악한 주위 지자체들과 협력해 상급기관에 적극 건의하는 등 국비확보를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능희 기자 nhlee777@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