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보은군, 돌발해충 공동방제 '총력'

기사승인 2019.05.23  10:01:26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추, 사과, 배, 복숭아 등 과원에 1616㏊에 방제비 지원

[보은=심연규 기자] 충북 보은군은 최근 이상고온으로 인해 돌발 외래 해충인 갈색날개매미충, 미국선녀벌레, 꽃매미 발생량이 증가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추·사과 등 과수 농가의 피해를 막기 위한 지원에 나섰다.

 군은 지역 내 대추, 사과, 배, 복숭아 재배면적 1616㏊에 방제비 5500여 만원을 지원해 다음 달 1~7일 약제 살포 효과를 극대화 할 수 있도록 공동방제를 실시할 예정이다.

 특히 돌발해충이 발생한 과원은 약제를 농경지와 인근 산림경계까지 살포하고 오는 7월 이후 성충이 이동해 과원에 보이면 재차 방제할 것을 농가에 당부했다.

 돌발해충 발생 및 예방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농업기술센터 식량작물팀(☏043-540-5762), 특화작목팀(☏043-540-5782)에 하면 된다.

 돌발해충은 산지 인접지역에 많이 발생하며 잎과 가지를 흡즙하고 분비물에 의해 잎과 가지, 열매에 그을음병을 유발시켜 과실의 상품성을 저하시킨다.

 미국선녀벌레는 아까시나무, 감나무, 단풍나무 등에 주로 서식하므로 과원 주변에 해당 나무가 많다면 더욱 큰 주의가 필요하다.

심연규 기자 sim7703@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set_hot_S1N18
set_hot_S1N19
set_hot_S1N20
set_hot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