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낙연 총리 "버스요금 인상 송구"

기사승인 2019.05.15  18:42:24

공유
default_news_ad1

[세종=충청일보 장중식기자]  이낙연 국무총리가 서울·경기를 비롯한 전국의 버스노조가 사측과의 협의 타결로 파업을 철회·유보한 것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어렵게 타협해주신 노사 양측과 중재해 주신 지자체에 감사드린다"며 "버스 요금의 부분적 인상은 그럴 시기도 됐고 불가피해지기도 했습니다만, 주민들께 부담을 드리게 돼 송구스럽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전국 버스노조가 임금인상 등 근로조건 개선을 내세우며 15일 총파업을 예고하자, 정부는 지자체에 적극적인 중재·조정을 요청하고 버스업계에 대한 지원책을 제시했다. 

이에 따라 지역별 버스노조가 임금인상 등 조건에 사측과 합의하고 파업을 철회·유보하기로 하면서 우려했던 '버스 대란'을 피하게 됐지만 지역별로 요금인상은 과제로 남게 됐다. 

장중식 기자 5004ace@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1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