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시종 충북지사 “영동 일라이트 사업화 지원”

기사승인 2019.04.15  18:44:01

공유
default_news_ad1

- 영동군 방문 ‘도민과의 대화’
양수발전소 유치 적극 지원
문화·관광 인프라 확충 계획

   
▲ 15일 이시종 충북지사(오른쪽)가 영동군청 군정홍보실에서 기자들과 만나 영동군이 역점 추진하는 ‘일라이트’ 사업화 지원을 약속했다.

[영동=충청일보 이능희기자] 이시종 충북지사가 영동군이 역점 추진하는 ‘일라이트’ 사업화 지원을 약속했다. 

15일 영동군을 순방한 이 지사는 군청 군정홍보실에서 기자들과 만나 “충북도에서 보은의 황토, 옥천의 견운모(게르마늄), 영동의 일라이트를 특화하겠다고 했지만, 가시적 성과가 없다”는 지적에 “일라이트에 대해 중앙이나 업계, 국민이 필요성을 인식하도록 하는 게 중요하다. 아직은 홍보가 약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종합편성 텔레비전 등의 건강·음식·미용 관련 프로그램을 통해 일라이트에 대한 과학적 효능이 알려지도록 영동군과 함께 조직적으로 대응하라”고 지시했다.

영동군이 사활을 걸고 추진하는 ‘친환경 양수발전소’ 유치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지사는 “충북도 차원에서 건의문을 내는 것은 물론, 충청권 시·도지사협의회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는 것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도 차원에서 영동군의 유치 가능성 등을 면밀히 파악한 뒤 직접 한국수력원자력 사장을 만나는 것도 고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 지사는 이어 군청 대회의실에서 200여 명의 주민 등이 참여한 가운데 ‘도민과의 대화’ 시간을 갖고 올해 도정방향을 설명한 뒤 건의사항 등을 수렴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올해는 2020년 충북경제 4% 달성을 위해 총력을 다 해야 하는 중요한 해”라며 “‘큰 충북, 강한 충북, 국토의 중심 충북, 세계 속의 충북’이라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만들고 강호축을 통해 유라시아 대륙으로 진출하는 강호대륙(江湖大陸)의 큰 꿈을 실현하는데 도정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꿈과 희망이 넘치는 레인보우 영동’ 실현을 위해 동부축 국가순환도로망 연결, 충청내륙고속화도로 건설로 지역균형발전 촉진, 영동군 생명농업특화지구 육성, 영동 레인보우 힐링 관광지 조성, 박연 국악마을 체험관광 활성화, 초강천 빙벽장 관광명소화 사업 등을 통해 생동감 넘치는 문화·관광 인프라를 확충할 계획”이라고 했다.

국립국악원 영동 유치 등 지역 현안 해결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민병수 영동군 노인회장은 영동군 복지시설 용지 조성사업비 5억원 지원을, 양무웅 군정자문위원회 위원장은 레인보우 힐링관광지 아열대 온실 조성사업비 5억원 지원을, 정헌일 영동군 행정동우회장은 매천리 공영주차장 조성사업비 5억원 지원을, 최영 영동군 주민자치위원장은 동정리 군 계획도로 개설 사업비 5억원 지원을, 양원기 영동군적십자회장은 레인보우 힐링관광지 경관조명 사업비 5억원 지원을 각각 건의했다.

영동군은 군이 중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유원대학교 기숙형대학 건립 지원 사업비 50억원과 일라이트 고부가가치 복합사업화 모델 구축 사업비 49억원 지원을 각각 요청했다.

이 지사는 지원방안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이능희 기자 nhlee777@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