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청주 소각장 신·증설 문제 협조 요청

기사승인 2019.03.20  18:50:15

공유
default_news_ad1

- 김항섭 부시장, 금강유역청 방문
영업이익 주민 환원 등 해법 건의

   
 

[충청일보 박재남기자] 김항섭 충북 청주시 부시장이 20일 오후 소각장 신·증설 문제에 대해 금강유역환경청을 방문해 협조를 요청(사진)했다.

이날 김 부시장은 김승희 금강유역환경청장을 면담하고 심각한 미세먼지 문제의 주요 오염원으로 소각시설이 지목되고, 특히 소각시설의 신설과 증설을 위한 환경영향평가 과정에서 인근 주민들의 극심한 반발과 갈등이 발생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해법을 건의했다.

김 부시장은 우선 소각장 인근지역 주민의 환경오염이나 재산가치 하락에 대한 우려를 전달했다.

그는 이날 △주민 의견을 반영해 환경영향평가를 엄격히 심의해 줄 것과 △폐기물처리시설이 편중된 지역의 민원과 피해 해소를 위해 영업이익을 주민에게 환원할 수 있는 법적근거 마련 △해당 자치단체에 국고보조금 우선지원 등 인센티브 제공 △민간 처분시설 관할 자치단체의 발생 폐기물을 일정비율 이상 의무적으로 처리토록 하는 법제화 등을 요청했다.
 

박재남 기자 progress70@naver.com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