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예산군, 국내 최장 402m 출렁다리 완공

기사승인 2019.03.13  19:19:56

공유
default_news_ad1

- 1등급 내진 설계 안전 우수
오전 9시∼오후 6시 운영

   
▲ 충남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

[예산=충청일보 박보성기자] 국내에서 가장 긴 예산군 예당호 출렁다리가 완공됐다.
충남 예산군은 다음달 6일 예당국민관광지 일원에서 가족사랑 걷기대회 및 개통식을 개최한다고 13일 밝혔다.

2017년 총 사업비 105억 원을 들여 착공된 출렁다리는 지난 12월 완공됐으며 높이 64m의 주탑에 길이 402m, 폭 5m로 건설된 현수교로 초속 35m/s의 강풍과 진도 7의 강진에 견디도록 내진 1등급으로 설계됐다.

70㎏성인 3150명이 동시에 통행할 수 있으며 출렁다리와 데크에 LED조명을 설치해 야간에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출렁다리와 이어지는 산책길도 조성했다. 5.4㎞의 '느린호수길'이며 개통식과 함께 걷기대회도 진행되는데 수변산책로에서 휴게소까지 편도 2㎞ 코스로 짜였다. 

군은 출렁다리를 당분간 무료로 운영하며 향후 유료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또한 이용자의 안전을 고려해 출렁다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0시까지, 부잔교(폰툰다리)는 오후 6시까지 운영할 방침이다.

한편 예산군에는 △수덕사 △충의사 △추사고택 △임존성 △예당호 △삽교평야 △가야산 △예산사과 △예산황새공원 △덕산온천 등 10경과 △예산 소갈비 △예당 붕어찜 △예당 민물어죽 △삽다리 곱창 △수덕사 산채정식 △예산 장터국밥 △예산 국수 △광시한우 등 예산 8미가 있다.

군 관계자는 "올해 예산지명 110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에 전국 최장의 예당호 출렁다리가 개통한다"며 "예산군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떠오를 출렁다리에 꼭 오셔서 많은 추억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예산군 홈페이지(http://www.yesan.go.kr)를 참조하면 된다. 

박보성 기자 bakin114@hanmail.net

<저작권자 © 충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11
set_new_S1N18
set_new_S1N19
set_new_S1N20
set_new_S1N22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